나는 요즘 개콘 재미있게 본다.

박준형 정종철이 떠나 뒤부터 더 재미있게 본다.

예전 박준형 정종철의 마빡이, 무를주세요 류의 개그는 재미없어 죽는줄 알았다.


최근의 개콘이 훨 좋다.


특히나 황현희의 개그가 웃긴다.


김준호의 씁쓸한인생도 재미있다.


박준형 정종철은 개그야에서 하던 말던 ,, 그쪽에서 오래 있기 바란다.

그러고보면 개콘이 인기가 있는 이유가 있는 것 같다.

과감히 신인들로 교체를 하여 새로운 웃음 코드를 계속적으로 보여주니 말이다.


오늘 케이블방송을 보니 심현섭이 개그야에 합류할 예정이라고 한다.


엠비씨 개그야는 계속적으로 잘못된 선택을 하는 느낌을 지울수가 없다.


흘러간 사람들, 흘러간 개그로 무엇을 하려는지.


심현섭 박준형 정종철 다 오바해서 웃기는 류가 아닌가?

전혀 새로울 것도 , 기대할 것도 없다.

그들은 그동안 과대평가 돼 왔다.

이미 충분히 웃을준비가 되어 있는 개콘방청객들이 있었기 때문에 그들이 존재할수 있었다.

그러나 결코 오래 갈 수 없는 한계에 직면한 것이고, 자연스럽게 퇴출된 것은 아닌가?




목소리 높이지 않아도, 오바를 하지 않아도 , 차분하게 분위기를 몰아가며 웃길줄 아는 개그가 진정한 웃음코드라고 나는 본다.


탄탄한 시스템과 안목있는 피디들이 존재하는 한 개콘은 당분간 롱런할거 같다.

신고
Posted by 불암산 트랙백 0 : 댓글 0
박준형과 정종철이 요즘 안보인다.

아니 개콘에서 개그야로 간 이후에 별로 눈에 띄지가 않는다.



두사람이 재미없게 하는 것인가?

아니면 막장 개그야에 묻히는것인가?

아리송하다.



그러나 두사람의 개그는 개인적으로 재미없다.

개콘시절이야 워낙 개콘 자체가 힘이 있다보니 굴러간 것이고.

인기 자체가 없는 개그야에서는 두배 세배 이상 웃겨도 그 효과가 잘 나오지 않는다.

그런데다가  개그 자체도 웃기지 않는다면 ... 아주 치명타다.




개그야와 함께 박준형과 정종철은 거의 하락 내지는 나락으로 빠지려는 순간이 아닌가 모르겠다.




아마도 개그야로의 이적은 치명적인 실수가 될 것이다.

후배들의 자리를 위해서 그랬다면 할 말은 없지만.

그러나 개그프로에서는 아이디어가 좋으면 선후배를 가리지 않고 ,, 채택되는 걸로 알고 있는데...

모르겠다, 후배들을 위해서 이적했는지

아니면 더 좋은 자리를 위해서 갔는지는..




박준형은 둘째치고 정종철의 개그는 문제가 있다

도데체 웃기지를 않는다.

어디부터 문제인지 조차도 모르겠다.



그냥 안 웃긴다.

배삼룡 이기동류의 코메디도 아니고 , 국적불명이다.

차라리 성대모사를 전문으로 하는 것이 어떤지. 성대모사는 정말 잘하는 것 같다.



개콘이라는 브랜드가 정말 대단하다고 느껴지는 요즘이다.




정종철의 히트작 마빡이,,, 이상하게 나는 웃기지가 않았다.





신고
Posted by 불암산 트랙백 0 : 댓글 0